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이유, 멜론뮤직어워드 아티스트상 수상 ‘추위도 두렵지 않은 당당한 여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014 멜론뮤직어워드 아티스트상에 아이유.
가수 아이유가 13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14 멜론뮤직어워드’에 참석했다.

▲ 가수 아이유가 13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14 멜론뮤직어워드’에 참석했다.

▲ 가수 아이유가 13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14 멜론뮤직어워드’에 참석했다.
가수 아이유가 13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14 멜론뮤직어워드’에 참석했다.


올해로 6회를 맞이한 ‘2014 멜론뮤직어워드’는 음악사이트 멜론을 운영하는 로엔엔터테인먼트(대표 신원수)와 MBC플러스미디어(대표 한윤희)가 주최하는 음악 시상식으로, 멜론 차트를 기반한 음원 점수 집계와 대중들의 직접 투표 참여를 통해 수상자가 가려진다.

시상 부문으로는 ‘멜론뮤직어워드 TOP10’을 비롯해 아티스트상, 베스트송상, 앨범상, 신인상 등 주요상 부문과 인기상, 뮤직스타일상, 특별상 등 총 19개 부문으로 구성돼 있다.

이날 대상 중 하나인 아티스트상은 아이유가 차지했고, 지오디는 앨범상을, 태양은 베스트송상을 각각 차지했다.

이들 세 팀은 음원 판매량과 대중의 투표로 10명의 가수를 선정한 ‘톱10’에도 선정돼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이밖에 비스트는 ‘톱10’상과 네티즌인기상을 받았고, 신인 그룹 위너는 ‘톱10’상과 신인상을 받았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는 고(故) 신해철의 추모 무대가 마련됐다. 신해철이 이끌던 밴드인 넥스트 출신 기타리스트 김세황이 무대에 등장해 고인의 영상을 배경으로 추모 글을 낭독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포착] 법정 간 숙명여고 쌍둥이의 가운뎃손가락

숙명여고 교무부장인 아버지가 유출한 답안을 보고 내신 시험을 치른 혐의로 1심에서 징역형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쌍둥이 자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