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내딸 금사월 송하윤, 기억 일부 돌아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2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내딸 금사월’ 29회에서는 강만후(손창민)의 모든 진실을 알고 있는 이홍도(송하윤)가 기억의 일부를 되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홍도가 점점 기억을 되찾으려는 모습을 보이자 금사월(백진희)은 그를 데리고 보금 그룹으로 찾아갔다. 보금그룹으로 간 금사월은 경찰들을 피해 도망치는 강만후를 만나 사고에 대해 물었다.

이홍도는 일부 기억이 돌아오면서 “강만후가 죽였다. 착한 원장님과 그 많은 애들을 다 죽였다. 강만후가 범인이다. 녹음기 안에 다 있다”라고 금사월에게 말했다.

하지만 강만후는 “피해망상”이라며 잡아뗐다.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