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임수향 ‘아이가 다섯’ 출연, ‘취집’이 목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임수향이 16일 KBS 2TV 새 주말극 ‘아이가 다섯’ 출연을 확정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아이가 다섯’은 싱글맘과 싱글대디가 인생의 두번째 사랑을 만나게 되면서 가족들의 사랑과 갈등을 통해 진정한 행복을 찾아가는 좌충우돌 명량 코믹 가족 드라마이다.

극 중 임수향이 맡은 캐릭터 장진주역은 철없는 여우이자 ‘취집’이 목표인 대학졸업반이다. 형부 이상태(안재욱)에게 특유의 애교와 러블리함으로 용돈을 받아쓰면서 친오빠처럼 누구보다 잘 따르며 이쁜 외모와는 다르게 허당끼 가득한 철부지아가씨, 극중 이상태(안재욱),안미정과는 또 다른 20대의 달달한 로맨스를 보여줄 예정이다.

현재 방송중인 ‘부탁해요 엄마’의 후속으로 내년 2월 첫 방송 예정이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