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택시 양미라 “성형 후 센 이미지..전국민에게 욕 먹었다” 수술 이유 알고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택시 양미라 “성형 후 센 이미지.. 전국민에게 욕 먹었다” 수술 이유보니

‘양미라 양은지 택시’

배우 양미라가 ‘택시’에서 성형수술 논란에 대해 심경을 털어놨다.

15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택시’는 ‘응답하라 양자매’ 특집으로 배우 양미라 양은지 자매가 출연했다.

이날 ‘택시’에서 양미라는 과거 성형수술로 인해 비난을 받았던 것에 대해 입을 열었다. 양미라는 개성 있는 얼굴로 주목받았으나 성형수술 이후 달라진 외모로 대중의 외면을 받은 바 있다.

양미라는 당시 성형수술을 하게 된 계기에 대해 “활동 당시 연기보다는 예뻐지고 싶다는 욕심이 강했다. 그래서 성형수술을 하게 됐다”며 “코를 세우면 카메라에 더 예쁘게 나온다는 말을 듣고 코부터 했다. 거기서 주사 같은 요법도 서비스로 해줬다. 이후 사람들이 예쁘다고 하니까 점점 더 손보게 됐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런데 성형 후 이미지가 너무 세게 바뀌었다. 26살이라는 어린 나이에 전 국민에게 욕을 들었다. 가족들에게 항상 자랑스러운 딸, 언니였는데 너무 힘들었다”고 당시 심경을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사진=tvN ‘택시’ 캡처(택시 양미라 양은지)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