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올해를 빛낸 탤런트, 1위는 황정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를 빛낸 탤런트 1위에 배우 황정음이 김수현과 전지현을 제치고 이름을 올렸다.

한국갤럽이 지난 10월 29일부터 11월 21일까지 전국(제주 제외)의 만 13세 이상 남녀 1700명을 대상으로 올 한 해 가장 뛰어난 활약을 한 탤런트를 두 명 물은 결과(자유응답), MBC 드라마 ‘킬미, 힐미’, ‘그녀는 예뻤다’의 황정음(14.4%)이 1위를 차지했다.

황정음은 2002년 걸그룹 ‘슈가’로 데뷔, 2004년 탈퇴 후 연기자로 전향했다. 2009년 MBC 시트콤 ‘지붕뚫고 하이킥’에서 엉뚱발랄한 연기를 선보이며 주목받기 시작했다.

같은 조사에서 2013년 9위에 오르기도 했던 황정음은 올해 1월 방송된 ‘킬미, 힐미’와 9월 ‘그녀는 예뻤다’로 연이어 화제를 모으며 ‘믿보황’(믿고 보는 황정음)이라는 별명까지 얻었다.

공동 2위는 작년 ‘별그대 신드롬’의 주역 김수현(10.4%)과 전지현(10.4%)이다. 김수현은 올해 KBS2 예능국을 배경으로 한 드라마 ‘프로듀사’에서 ‘ 신입 PD 백승찬’으로 변신, ‘별에서 온 그대’(SBS) ‘도민준’과 180도 다른 매력을 발산하며 인기를 얻었다. 반면 전지현은 올해 TV 드라마에 출연하지 않았음에도 상위권에 올라 지난해 방송된 ‘별에서 온 그대’에서 ‘톱스타 천송이’ 역의 파워를 입증했다.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