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배우 김정은 내년 3월 결혼, 누구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정은(41)이 내년 3월 미국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21일 한 매체는 “김정은이 내년 3월 동갑내기 남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김정은 결혼 소식을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최근 양가 상견례를 마친 김정은은 미국에서 지인들만 초대해 조촐하게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김정은은 현재 장소섭외를 위해 미국에 머무르고 있다.

연예계 한 관계자는 “김정은이 극비리에 결혼식을 준비하고 있다. 구체적인 날짜는 정하지 않았지만 내년 3월 결혼으로 확정지었다”면서 “너무 화려한 결혼식 대신 미국에서 가족 및 지인들만 초대하는 스몰웨딩을 진행할 예정이다. 결혼식 뒤 현지에서 예비신랑과 함께 여행을 즐기다 귀국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에 김정은은 소속사를 통해 ‘내년 3월 결혼설’을 공식 인정했다.

김정은은 이날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조금은 쑥스럽지만 3년 동안 함께 해온 그 분과 백년가약을 맺게 되었습니다”고 밝혔다.

이어 “아직은 결혼식 날짜도 장소도 결정은 하지 못했고, 대략 내년(2016년) 3월경쯤 미국에서 양가 가족들과 친지 분들을 모시고 조촐하게 결혼식을 올릴 예정입니다”고 전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