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슈퍼맨 대박이, 특급 축구사랑 ‘축구 유전자 그대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대박이가 축구장 나들이에 나선다.

27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110회 ‘아빠가 만드는 기적’편에서는 지난 전북 현대 vs 성남 FC의 K리그 경기에서 매치볼 전달자로 변신했던 대박의 비화가 공개된다.

앞서 대박이는 11월 21일 전주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 전북 현대 vs 성남 FC의 K리그 경기의 매치볼 전달자(경기구를 심판에게 전달하는 사람) 임무를 수행했다.

이날 대박은 수 많은 사람들의 함성으로 가득 찬 뜨거운 열기의 경기장 분위기 속에서도 움츠러들기는커녕 아빠가 들고 있던 축구공을 짧은 두 팔로 한 아름 안아 쥐는 등 지난 돌잡이에 이어 매치볼 전달식에서도 특급 축구 사랑을 보여줬다.

대박의 매치볼 전달식 풀 스토리는 오는 27일 오후 4시 50분 KBS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사진=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