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위안부 소녀상 이전 검토, 검토 이유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위안부 소녀상 이전 검토’

일본 요미우리 신문이 26일 한국 정부가 주한 일본대사관 앞에 설치된 일분군 위안부 서녀상 이전을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요미우리는 “28일 한일 외교정상회담에 진전이 있을 경우, 한국 정부가 소녀상 이전을 위해 시민단체 설득을 시작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소녀상을 옮길 후보지로 위안부 피해자들을 추모하기 위해 서울 남산에 건설 예정인 공원 ‘일본군 위안부 기억의 터’ 등이 검토되고 있다.

이 신문은 한국 정부가 소녀상을 옮기는 장소를 일본군 위안부 관련 시설로 한다는 점을 토대로 시민단체를 설득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