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KBS 연예대상 이휘재, 데뷔 23년 만에 첫 대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는 2015 KBS 연예대상이 열렸다. 이날 대상 후보에는 이경규, 유재석, 강호동, 신동엽, 차태현, 이휘재가 오른 가운데 이휘재가 대상으로 호명됐다.

이휘재는 “딱 한번만 하자고 했는데 이렇게 길게 올 줄 몰랐다.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한 아이들과 가족들의 대표로 상을 받은 듯하다. 감사드린다. 2년 전부터 몰랐던 여러 가지를 알게 된다. 이런 영광을 준 서언, 서준이와 문정원 씨에게 고맙다”고 가족들에게 영광을 돌렸다.

이어 이휘재는 “주병진 선배님을 보면서 방송인을 꿈 꿨다. 방송국의 재능 있는 친구들을 보면서 대상을 받기 어렵다고 생각해왔다”며 KBS 연예대상 대상에 대해 “아이들 덕분인 듯하다”고 덧붙였다. 이휘재는 편찮으신 아버지를 언급하며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