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힐링캠프 최자 설리, 연애스타일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힐링캠프’ 최자가 여자친구인 설리를 언급했다.

28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500인’은 송년특집 ‘내 인생의 OST’로 꾸며져 김건모, 다이나믹듀오, 규현, 제시, 에일리가 출연해 500명의 시청자 MC들과 토크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한 관객은 “여자친구랑 심하게 싸웠었는데 놓치면 안될 것 같아서 무릎을 꿇었다”고 말했다. 이에 최자는 공감하는 듯 격한 리액션을 했다.

이에 김제동이 이유를 묻자 최자는 “이야기에 공감한다. 그러면 되게 힘들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최자의 말에 서장훈은 “최근에 무릎을 꿇어본 경험이 있냐”고 물었고, 최자는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최자는 “남녀가 만나다 보면 화를 풀어줘야 할 때가 있다. 나는 캐주얼하게 비는 편이다”라고 답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