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롯데주류 처음처럼, 가격 5.54% 인상… 참이슬 이어 너마저? ‘한병에 5천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롯데주류 처음처럼, 가격 5.54% 인상 ‘한병에 5천원’ 참이슬 이어...

‘롯데주류 처음처럼’

‘참이슬’에 이어 롯데주류 ‘처음처럼’도 가격이 오른다. 소주업계 1, 2위 업체가 한달 사이에 잇따라 가격을 올려서 음식점에서 소주값이 한 병에 5000원으로 뛸 전망이다.

롯데주류는 30일 ‘처음처럼’의 출고 가격을 다음 달 4일부터 5.54% 올린다고 밝혔다.

하이트진로가 지난달 30일 ’참이슬‘ 가격을 올리자 금복주, 무학 등 지방 주류업체들이 줄줄이 가격을 인상한 데 이어 롯데주류까지 동참한 것.

롯데주류는 주력제품인 ‘부드러운 처음처럼’(17.5도·360㎖)의 출고가격을 병당 946원에서 1006.5원으로 올리고 전 품목의 인상률은 평균 5.54%라고 설명했다.

품목별로 페트(PET) 소주, 포켓 소주, 담근 소주 등의 인상폭은 출고가의 5∼6% 선이다.

다만 롯데주류는 유자 등 과일맛이 나는 ‘순하리 처음처럼’의 가격은 올리지 않기로 했다.


사진=롯데주류 처음처럼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