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MBC 연기대상 지성, 황정음 결국 눈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3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는 2015 MBC 연기대상(이하 MBC 연기대상)이 열렸다.

이날 지성은 드라마 ‘킬미 힐미’로 문자 투표에서 44만9400여 표 중 18만9319표를 획득, 대상을 차지했다.

지성은 “제가 가는 행보에 저는 만족한다. 이 상을 받기엔 저는 부족하다. 저한테 주는 상이 아니라 고생하신 많은 분들께 드리는 상이다”라며 주변 사람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이어 지성은 “무엇보다 감사한 분이 있다. ‘비밀’에 이어 연달아 두 작품을 함께 했던 황정음 씨. 대단한 배우다. 너무 고마웠고 진심이 통했다고 생각한다. 함께 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다”고 상대배우 황정음을 언급했다.

이 과정에서 황정음이 카메라에 포착됐고, 황정음은 감동의 눈물을 보이더니 행복한 미소를 지어 훈훈함을 자아냈다.

사진=MBC 방송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