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유재석 김병만 대상 공동수상, MC들 멘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30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SBS ‘2015 연예대상’에서는 ‘런닝맨’, ‘동상이몽’의 유재석과 ‘정글의 법칙’, ‘주먹쥐고 소림사’의 김병만이 공동 대상을 수상했다.

앞서 MC들은 대상에 공동수상이 없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이날 유재석과 김병만이 공동 수상을 하자, MC들은 당황했다.

전현무는 “돌발상황이다. 제가 분명히 공동수상이 없다고 말씀드렸는데 저희도 전혀 몰랐다. 공동수상으로 유재석 씨와 김병만 씨가 모두 올해 SBS 연예대상 대상 수상자가 됐다”고 말했다.

이로써 유재석은 SBS에서 2008년, 2009년, 2011년, 2012년에 이어 5관왕, 김병만은 2013년에 이어 2관왕을 차지하게 됐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