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강지영 언니 지동원과 결혼, “상견례 마쳤다” 연예인 아니야? 동생 뺨치는 외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지영 언니 지동원과 결혼, “상견례 마쳤다” 연예인 아니야? 눈부신 미모

‘강지영 언니 지동원과 결혼’

축구선수 지동원(24)과 강지영의 친언니 강지은(26)이 결혼한다는 소식이 전해져 화제다.

31일 한 매체는 “독일 분데스리가 아우크스부르크 공격수 지동원(24)이 올 시즌 종료 후 2세 연상 강지영 언니 강지은씨와 결혼한다”고 보도했다.

강지영 언니 강지은 씨는 평범한 회사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지영 언니는 강지영과 일본 방송에 함께 출연해 돈독한 우애를 과시한 바 있다.

특히 강지영의 두 언니는 연예인 못지않은 미모로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지난 2011년 2월 7일 일본 후지 TV에서는 강지영 아버지의 인터뷰와 함께 강지영의 부모님과 세 자매의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 강지영의 가족은 부모님을 비롯해 강지영의 첫째 언니와 둘째 언니 모두 아름다운 외모를 뽐내고 있다.


한편 지동원은 현재 구자철, 홍정호와 함께 아우크스부르크에서 활약하고 있다.

사진=스포츠서울(강지영 언니 지동원과 결혼)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