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슈퍼맨이 돌아왔다’ 승재, 가출 시도? “할머니 만나러 갈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승재가 아빠 고지용과 신경전을 펼쳤다.

26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고지용 아들 승재가 가출 시도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승재는 아빠에게 커피를 갖다 주려다 욕실 바닥에 쏟아버렸다. 앞뒤 사정을 모르는 고지용을 커피를 쏟은 것에 대해 화를 냈고, 승재는 “할머니 만나러 갈래”라며 가출을 시도했다.

그러자 고지용은 흔들림 없이 “어, 갔다 와”라며 단호한 모습을 보였다. 그런 아빠의 모습에 당황한 듯 승재는 “외투 입혀 줘”, “양말 신겨 줘”, “신발 신겨 줘”라며 고지용에게 계속해서 말을 걸었다.

그럼에도 고지용은 “잘 다녀와. 망태 할아버지 보면 안부 전해줘”라며 기싸움에서 밀리지 않았다.


결국 승재는 문 밖으로 나가기 전 고지용의 품에 안겨 “아빠랑 같이 살래”라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