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보안관’ 이성민 “영화 위해 보트 운전면허 취득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성민이 영화 ‘보안관’을 위해 노력한 점들을 밝혔다.

27일 오전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는 영화 ‘보안관’(감독 김형주)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김형주 감독과 배우 이성민, 조진웅, 김성균이 자리했다.

극 중 유도선수 출신 전직 형사 ‘대호’ 역을 맡은 이성민은 “힘을 좀 쓸 줄 아는 인물이다 보니까 운동을 좀 많이 했다. 유도복을 입고 운동 좀 했다”며 그간 캐릭터 연구를 위해 노력했던 점을 언급했다.

또한 “영화 배경이 부산 기장이다 보니까 바다에서 해상 추격 장면도 있어서 보트를 운전해야 했다. 그래서 보트 운전면허도 땄다. 구릿빛 피부도 만들었다”고 말했다.

극 중 이성민의 조수 ‘덕만’ 역을 맡게 된 김성균 또한 “이번에 저는 버스 대형 운전면허를 취득했다. 10시간 교육 이수를 하고, 특혜 없이 정정당당하게 100점 만점을 받고 땄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영화 ‘보안관’은 부산 기장을 무대로 동네 보안관을 자처하는 오지랖 넓은 전직 형사(이성민 분)가 서울에서 내려온 성공한 사업가(조진웅 분)를 홀로 마약사범으로 의심하며 벌어지는 로컬수사극이다. 오는 5월 개봉.

사진제공=연합뉴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