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윤현민 백진희 열애, 첫 보도에 보인 반응은? “빵 터졌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윤현민(32)과 백진희(27)가 1년째 열애 중이라는 사실을 털어놨다.

윤현민 백진희는 2015년 9월부터 2016년 2월 말까지 방영한 MBC ‘내 딸 금사월’에서 남녀 주인공으로 호흡을 맞췄다.

두 사람은 드라마 막바지인 2월 가구점에서의 다정한 모습이 포착되며 첫 열애설이 불거졌다. 이후 4월에도 열애설에 휩싸였다. SNS를 통해 두 사람이 같은 장소에 있는 듯한 사진이 공개된 것. 그러나 양측은 즉각 부인했다.
당시 윤현민은 백진희와의 가구점 사진에 대해 “드라마 촬영 중 기다리는 시간이 걸어져 가구점에 백진희와 구경을 간 것뿐이다. 스태프도 있었는데, 우리만 알아본 것 같다. 나중에 열애설이 터지고 둘 다 촬영장에서 ‘빵’ 터졌다”며 “우린 친한 사이일 뿐 특별한 관계는 아니다”라고 말한 바 있다.

한편 27일 한 매체는 윤현민과 백진희의 데이트를 포착한 사진을 공개하며 열애설을 보도했다. 이에 백진희의 소속사 측은 “윤현민과 백진희가 지난해 드라마 ‘내 딸 금사월’을 끝낸 4월부터 교제하고 있다”고 인정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