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컬투쇼’ 강홍석, “유아인, 인사 120도로 받아주는 친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컬투쇼’에서 배우 강홍석이 tvN 새 금토드라마 ‘시카고 타자기’의 첫 촬영 현장에서 만난 유아인에 대해 입을 열었다.

강홍석은 27일 전파를 탄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게스트로 출연해 드라마 촬영 비화를 전하는 등 입담을 뽐냈다.

이날 강홍석은 “첫 드라마로 ‘시카고 타자기’를 하게 됐다. 극중에서 이태리 요리를 하는 셰프로 등장하며, 여자 주인공인 임수정 씨의 단짝 친구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특히 ‘유아인을 봤느냐’는 청취자의 질문에는 “첫 촬영을 함께 했었는데 당연히 봤다. 정말 멋있었고, 광이 나더라”며 유아인의 첫인상에 대해 말했다. 또 “인사도 120도로 받아주더라. 따뜻하고 친절하게 받아줘 고마웠다”고 덧붙였다.

이를 듣던 컬투는 강홍석에게 “(유아인이) 대선배님인 줄 알고 일부로 그런 것 아니냐”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유아인을 비롯해 임수정 고경표 등이 출연하는 ‘시카고 타자기’는 오래된 타자기를 둘러싼 세 주인공의 미스터리한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다음달 7일 오후 8시 첫 방송.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