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혼자산다’ 김지수, 동갑내기 고소영에 “쟤는 늙지도 않아” 질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혼자산다’ 김지수가 털털한 매력을 선보였다.

24일 밤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김지수의 너무 꾸밈없는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그는 집에서 TV를 보다 고소영이 나오자 화들짝 놀라며 “아니 왜 쟤는 늙지도 않아. 조명을 더 많이 써줬나”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김지수는 의외의 모습을 많이 드러내며 “40대가 되면서 심리적으로 많이 휘청거릴 때 그림을 그리면서 마음을 다 잡았다”고 고백하며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