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동갑내기’ 이상우-김소연 오늘 상견례…“6월 결혼 준비 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동갑내기 배우 이상우(37)와 김소연(37)이 오는 6월 결혼식을 올리기 위해 준비 중이다.

▲ 양가 상견례하는 이상우-김소연
동갑내기 배우 이상우(37)와 김소연(37)이 오는 6월 결혼식을 올리기 위해 준비 중이다. 김소연의 소속사인 나무엑터스는 28일 ”오늘 오후 양가 상견례를 하고, 6월 중으로 예식을 올릴 예정이다. 정확한 결혼 일정, 장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사진은 지난해말 한 방송사의 연기대상에 참석한 모습. 2017.3.28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소연의 소속사인 나무엑터스는 28일 “배우 이상우, 김소연 씨가 좋은 만남의 결실을 봐 결혼하게 됐다”며 “오늘 오후 양가 상견례를 하고, 6월 중으로 예식을 올릴 예정이다. 정확한 결혼 일정, 장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제 배우로서의 삶과 더불어 한 가정을 이뤄 새 출발을 결심한 이상우, 김소연 배우의 앞날을 축복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상우와 김소연은 지난해 MBC TV 드라마 ‘가화만사성’에서 커플 연기로 인연을 맺었고 현실에서도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상우는 2005년 KBS 드라마 ‘열 여덟 스물 아홉’으로 데뷔했으며, 이후 ‘조강지처클럽’, ‘인생은 아름다워’, ‘신들의 만찬’ 등에 출연했다.

김소연은 1994년 아역배우로 데뷔해 ‘아이리스’, ‘검사 프린세스’, ‘로맨스가 필요해’ 등에 출연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