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손여은 ‘언니는 살아있다’ 출연 확정, 두뇌+카리스마 다 갖춘 ‘재벌녀’ 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손여은이 ‘언니는 살아있다’ 출연을 확정했다.

29일 소속사에 따르면, SBS 드라마 ‘피고인’에서 박정우(지성 분)의 아내 ‘윤지수’ 역으로 강한 인상을 남긴 손여은이 SBS 새 특별기획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에 캐스팅됐다.

‘언니는 살아있다’는 한날 한시에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세 여자의 자립 갱생기로, 여성들의 진한 우정과 성공을 그린 워맨스 드라마다.

손여은은 극 중 도도한 외모, 총명한 두뇌 그리고 재벌녀다운 카리스마를 갖춘 인물인 ‘구세경’ 역을 맡게 됐다. 공룡그룹의 후계자로 일찌감치 본부장 자리까지 오르는 인물인 구세경은 김은향(오윤아 분)과 대립하며 극의 긴장감을 한껏 불어넣을 예정이다.

그동안 지고지순한 캐릭터부터 얄미운 악녀 캐릭터까지 다양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준 손여은이 이번 작품을 통해 또 다른 인생캐릭터를 만들어 낼 것인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SBS 새 특별기획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는 시청률 보증수표라 불리는 김순옥 작가의 신작이다. 현재 방영중인 드라마 ‘우리 갑순이’ 후속으로 오는 4월 15일 오후 8시 45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