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빠본색’ 이한위, 아내와 신혼 같은 일상 ‘넘치는 애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빠본색’에 출연한 배우 이한위가 신혼 같은 일상을 공개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빠본색’에서는 배우 이한위가 아내, 딸과 행복한 일상을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한위는 첫째 딸 경이를 안고 뽀뽀하는 등 딸바보의 모습을 보였다. 그러자 아내 최혜경은 “경이는 해주고 난 안 해줘?”라며 귀여운 질투를 했다.

딸 경이는 자신을 안아 소파로 던져 놀이기구를 탄 것 같은 기분을 느끼게 해달라고 이한위에게 요구했다. 이를 본 최혜경은 “나도 해 줘”라며 요구했고, 결국 이한위는 이를 거부하지 못했다. 남편의 스킨십에 아내는 환한 웃음을 지어 보였다.

이한위는 이후 인터뷰를 통해 “우리 와이프는 별걸 다 해보고 싶은 거다. 딸이 안아달라고 하는 걸 보니까 본인도 해보고 싶은 거다. 늘 스킨십을 통해 사랑을 확인하려는 마음이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아내 최혜경은 “아이들이 어느 정도 크니까 아이들을 보는 눈빛과 저를 바라보는 눈빛이 다르다는 걸 느꼈다. 그럴 때 서운하기도 하고 질투 나기도 해서 (스킨십을 요구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채널A ‘아빠본색’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