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워너원 황민현, 데뷔 확정에도 웃지 못해..무대 뒤 눈물 포착 “맴찢”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워너원으로 데뷔하게 된 황민현의 눈물이 시선을 모으고 있다.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공개된 ‘워너원 B-day 황민현’ 영상에는 ‘프로듀스 101 시즌2’ 생방송을 마친 황민현의 모습이 담겨 있다.

해당 비하인드 영상에서 황민현은 9위 자리에 앉았음에도 불구 웃지 못하고 초조해하는 모습을 보인다. 뉴이스트 멤버들 중 자신만 호명됐기 때문.

방송이 끝나고 서로 축하를 나누고 인사를 하는 동안에도 황민현은 웃지 못한 채 무대 뒤 구석에서 눈물을 삼켰다. 뉴이스트 멤버 강동호를 비롯 동료 연습생들이 다가와 포옹하며 그를 위로했다.

대기실에서도 여전히 눈물을 흘리고 있는 황민현에게 뉴이스트 김종현은 “평소에 울지도 않는 놈이. 그래도 우리 중에 한 명이라도 됐으니까 됐어”라며 다독였다.


황민현은 인터뷰에서 “너무 긴장도 많이 하고 그래서 가족들 얘기를 못했다. 엄마 아빠 누나 할머니를 언급 못해 후회로 남았는데, 6년 전 처음 시작했을 때부터 응원해준 부모님과 가족에게 감사드린다”고 못다한 소감을 전했다. 이어 “6년 동안 같이 한 뉴이스트 멤버들한테 너무 고맙다”라고 말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한편 황민현은 2018년 12월까지 워너원 멤버로 활동하게 된다. 그의 이전 소속 그룹인 뉴이스트는 황민현을 제외한 4인조(강동호, 김종현, 최민기, 곽영민)로 컴백을 결정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