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쌈 마이웨이’ 박서준♥김지원 “우리 지금 친구는 아닌거지?” 핑크빛 예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쌈 마이웨이’ 박서준, 김지원이 핑크빛 로맨스를 예고했다.

20일 KBS2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 측은 “우리 지금… 친구는 아닌거지?”라는 제목의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박서준과 김지원이 친구 사이에서 연인 사이로 발전하려는 서로의 마음을 직접 확인하는 모습이 담겨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다.

앞서 전날 방송분에서 고동만(박서준 분)과 최애라(김지원 분)는 서로가 서로에게 설레고 있음을 확인했다. 고동만은 최애라에게 “네까짓 게 자꾸 예쁜 것도 같다. 손잡으면 스킨십 같고, 네가 이렇게 쳐다보면 뽀뽀하고 싶다는 생각도 든다”라며 솔직하게 고백하기도 했다. 이에 최애라는 “그런 건 혼자 생각해야지”라며 그 사실을 외면했다.

하지만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는 최애라가 “우리 지금 친구는 아닌거지?”라고 말하는 모습이 담기며 본격적인 핑크빛 로맨스를 예고했다. 이에 “너는 내가 아직도 꼬맹이로 보이냐?”라고 답하는 고동만의 모습은 설렘을 유발했다.


반면, 김주만(안재홍 분)과 백설희(송하윤 분) 커플은 어두운 분위기를 연출했다. 직장 동료 장예진(표예진 분)을 데려다주기 위해 늦은 밤 집에서 나오는 김주만의 행동을 백설희가 목격한 것. 6년간 이어 온 이들 커플의 운명이 어떻게 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KBS2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는 이날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사진=네이버TV 동영상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