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리얼’ 설리 “‘송유화’ 역 위해 병원서 물리치료 배웠다” 남다른 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설리가 영화 ‘리얼’ 속 캐릭터 ‘송유화’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보였다.


최근 영화 ‘리얼’ 측은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영화에 출연하는 배우들의 현장 영상과 인터뷰 영상이 담겼다.

그 가운데 설리의 인터뷰 부분이 화제가 되고 있다. 설리는 “(역할에 대한) 책임감도 컸고 정말 애착을 가지고 공부했다”며 남다른 애정을 보였다.

설리는 “실제로 병원에 가서 (물리치료에 대해) 배우기도 했고, 따라해보기도 했다. 진짜 한 단계 더 뭔가 알게 되고 할 수 있었던 작품인 것 같아서 기쁘다”며 출연 소감을 전해 영화에 대한 남다른 기대감을 더했다.

한편, 영화 ‘리얼’은 아시아 최대 규모의 카지노를 둘러싼 두 남자의 거대한 비밀과 음모를 그린 액션 느와르다. 오는 28일 개봉.

사진=네이버 영화 동영상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