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수현x설리 ‘리얼’ 청불 확정 “성행위+전신 노출 장면 등 포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리얼’이 청소년관람불가 등급을 받았다.

영상물등급위원회 측은 21일 ‘리얼’에 대해 “남녀의 성행위, 전신 노출, 칼 등을 이용한 살상, 마약 제조 및 마약 흡입 장면 등이 나온다”라며 청소년관람불가 등급을 확정했다.

이어 “범죄 조직의 암투라는 주제 설정과 대사, 모방위험 등 전 항목에서 청소년들에게 유해한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리얼’은 주제(유해성), 선정성, 폭력성, 대사(저속성), 공포, 약물, 모방위험 전 부문에서 높음 단계를 받았다.

앞서 ‘리얼’ 측은 설리의 전라신을 편집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사랑 감독의 ‘리얼’은 아시아 최대 규모 카지노를 둘러싼 두 남자의 거대한 비밀과 음모를 그린 영화다. 김수현, 성동일, 이성민, 설리, 조우진 등이 출연하는 ‘리얼’은 28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