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쌈 마이웨이’ 박서준♥김지원, 키스로 시작한 1일 “우리 사귀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쌈 마이웨이’ 박서준, 김지원이 키스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에서는 박서준과 김지원이 알고 지낸 지 20년 만에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고동만(박서준 분)의 전 여자친구 박혜란(이엘리야 분)은 최애라(김지원 분)에게 흔들리는 그에게 “20년간 안 엮였으면 아닌 거잖아”라며 매달렸다. 하지만 고동만은 박혜란을 뿌리치고 최애라에게 뛰어갔고,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는 키스를 했다.

당황한 최애라에게 고동만은 “다시는 안 놓쳐. 우리 이제 그만 돌아서 가자. 어차피 키스했고, 난 썸이니 뭐니 그런 거 몰라. 키스 했으면 1일. 우리 사귀자”라며 돌직구 고백을 했다.

최애라는 말없이 고개를 끄덕였다.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두 사람은 진한 키스를 했다.

사진=KBS2 ‘쌈 마이웨이’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