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미경 강사, 오유경 아나운서에 “아직 어리다”…몇살이길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침마당’에 출연한 김미경 강사가 자신의 나이를 공개했다.
▲ 김미경 강사, 오유경 아나운서에 “아직 어리다”…몇살이길래?
‘아침마당’에 출연한 김미경 강사
사진=KBS 캡처
22일 방송된 KBS ‘아침마당’의 목요특강에는 스타 강사 김미경이 출연해 ‘두 번째 청춘’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했다.


이날 오유경 아나운서는 김미경 강사에 “국민언니께서 벌써 노년을 얘기할 때가 됐냐”고 운을 띄웠다.

이에 김미경 강사는 “제가 ‘아침마당’에 처음 나와서 강의한 게 30대였다”며 “지금 제 나이가 몇인줄 아느냐?”고 되물었다.

이어 김미경 강사는 “오유경 아나운서는 아직 어리다”고 말하며 “저는 64년 용띠, 지금 쉰 중반”이라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