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하선 류수영, “찍어주신 분께 쏘셨다고..” 얼마나 잘 나왔길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박하선이 남편 류수영의 증명사진을 공개했다.

박하선은 22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겠다. 어떻게 이렇게 나오지 증명사진이... 찍어주신 분께 쏘셨다고 한다. 나는 매번 찐빵인데, 부럽다. 왠지 기호 몇 번 붙여줘야 할 것 같은 정직함”이라는 글과 함께 류수영의 증명사진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에는 류수영의 증명사진이 담겼다. 증명사진 속 류수영은 수트를 입고 늠름한 표정을 짓고 있다. 특히 아내 박하선의 애정이 느껴져 훈훈함을 자아낸다.

한편 류수영은 KBS2 ‘아버지가 이상해’에 출연 중이며, 박하선은 임신해 태교에 힘쓰고 있다.

사진 = 박하선 인스타그램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