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슈퍼맨’ 대박이, 이동국 장난에 속수무책 “아무 맛도 안 나” 울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슈퍼맨’ 대박이(본명 이시안)가 아빠 이동국의 장난에 속수무책으로 당하는 모습이 또 포착됐다.


지난 22일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 측은 오는 25일 방송분에 대한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아이들을 위해 달고나를 만들어주는 축구선수 이동국의 모습이 담겼다.

설아, 수아는 달고나를 만들기 위해 필요한 재료 설탕을 손가락에 찍어 맛을 봤다. 이를 본 대박이 또한 설탕을 먹겠다고 나섰다.

장난끼가 발동한 이동국은 자신의 손가락에 설탕을 찍어 대박이에게 맛을 보게 하는 제스처만 취했다. 설탕의 맛을 느끼지 못한 대박이는 당황한 듯 어리둥절한 표정을 지었다. 이내 대박이는 “아무 맛도 안 나”라며 칭얼거렸고, 이를 지켜 본 이동국은 미소를 지었다.

앞선 방송에서도 이동국은 아들 대박이를 놀리며 부자 케미를 보인 바 있다. 이에 이번 방송에서도 대박이가 이동국의 어떤 다른 장난에 속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오는 25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네이버TV 동영상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