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SNL9’ 티아라, 떡사건+의지 언급 “보람, 소연 같이 안 온 거야?” 질문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NL9’ 티아라가 셀프 디스로 웃음을 줬다.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tvN ‘SNL코리아 9’(이하 ‘SNL9’)에서는 걸그룹 티아라가 호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화제가 된 코너는 ‘시간을 달리는 티아라’였다. 2017년의 티아라가 과거의 티아라(크루들)를 만나 조언한다는 콘셉트로, 과거의 지연 역을 맡은 신동엽은 티아라에게 “왜 4명만 왔어? 보람, 소연이는 같이 안 온 거야?” 질문해 멤버들을 당황케 했다.

은정이 “글쎄” 대답하자 신동엽은 “글쎄라니. 왜 안 온 거야. 왕따 시키는 거야?” 질문했다. 당황한 은정은 “그런 말은 쉽게 하면 안 돼. 오해가 생길 수 있어”라고 설명했다.

이어 과거의 은정으로 분한 권혁수는 안무가 자신에게 안 맞다고 불평을 털어놨고, 과거의 효민 역을 맡은 김민교는 “핑계 대지 마. 그건 의지의 차이야”라고 말했다. 과거 티아라 멤버 화영과 연관된 왕따 논란을 언급한 것. 이에 티아라 멤버들은 “의지, 그러면 안 된다”, “친하게 지내야 해”라고 타일렀다.

더불어 김민교가 다른 멤버에게 찹쌀떡을 먹여주려고 하자 티아라 은정은 “안 돼! 먹여주지 마라, 떡은 각자 먹어라”라고 완강하게 반대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