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효리네 민박’ 첫방 시청률, 비지상파 1위 ‘비긴 어게인’까지 “즐거운 비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jtbc ‘효리네 민박’이 첫 방송부터 시청률 1위에 오르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2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50분 첫 방송한 ‘효리네민박’은 시청률 5.842%(전국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JTBC 역대 예능 첫 방송 자체 최고 성적이다.

‘효리네민박’은 제주도에 사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부부 민박집을 운영하는 모습을 담은 리얼 예능이다. 가수 아이유가 민박집 직원으로 출연한다.

지난 일요일 jtbc에서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를 차지한 것은 물론 비지상파 프로그램 중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효리네 민박’의 시청률 효과가 이후 방송된 ‘비긴 어게인’까지 이어져 jtbc는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


‘비긴 어게인’은 이소라 유희열 윤도현 노홍철이 해외의 낯선 거리에서 버스킹에 도전하는 모습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역시 시청률 5%를 넘어선 5.097%를 기록했다.

‘효리네 민박’은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50분, ‘비긴 어게인’은 바로 이어 오후 10시 30분 전파를 탄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