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쌈 마이웨이’ 송하윤, 안재홍에 “후회는 네 몫이야” 단호한 이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쌈 마이웨이’ 송하윤이 안재홍에게 결국 이별을 선언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에서는 극 중 6년 차 커플인 송하윤과 안재홍이 이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주만(안재홍 분)은 장예진(표예진 분)이 이삿짐을 옮기는 것을 도와줬다. 하지만 그 집에 장예진의 엄마가 등장하면서 김주만은 방에 갇혔고, 이내 잠이 들었다.

김주만이 걱정된 백설희(송하윤 분)는 장예진의 집 앞까지 찾아오게 됐고, 결국 장예진의 집에서 나오는 김주만을 마주쳤다. 백설희는 “너희들이 잤든 안 잤든 똑같아. 넌 그냥 밤새도록 날 매초마다 죽였어. 우리 헤어져”라며 이별을 고했다.

이후 이별을 받아들이지 못한 김주만은 단호한 설희에게 “너 왜 그래. 너 이런 애 아니잖아. 독하게 왜 그래”라며 설희에게 매달렸다.


하지만 백설희는 “난 너 만나는 6년 동안 홧김에라도 헤어지자는 말 한 적 없어. 난 너한테 매 순간 최선을 다해서 후회도 없어. 후회는 네 몫이야”라며 단호하게 이별을 또 한 번 고했다.

사진=KBS2 ‘쌈 마이웨이’ 방송 캐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