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소진 에디킴 열애설? 양측 “교제하는 사이 아냐, 동료일 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스데이 소진(31)과 가수 에디킴(27)이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양측이 이를 부인했다.


28일 소진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 측은 “본인 확인 결과, 에디킴 씨와 친한 친구일 뿐”이라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소속사 측은 “방송 프로그램에 함께 출연한 사람들이 모두 친하게 지내고 있다”고 덧붙였다.

에디킴의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 또한 “교제하는 사이가 아니다. 소진 씨와는 친한 동료”라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두 사람이 지난해 8월 CGV 리얼리티 예능프로그램 ‘나도 감독이다:청춘 무비’를 함께 촬영하며 절친한 선후배로 지나다가 지난 4월 교제를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양측이 빠르게 부인하면서 열애설은 사실 무근으로 드러났다.

한편, 소진은 지난 2010년 그룹 걸스데이로 데뷔한 이후 활발한 활동을 하는 동시에 연기를 겸업하고 있다. 에디킴은 Mnet ‘슈퍼스타K4’에 출연해 주목을 받은 뒤 싱어송라이터로 활동 중이다.

사진제공=연합뉴스,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