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수상한 파트너’ 남지현, 이별 몸살 포착 ‘지창욱은 어디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수상한 파트너’ 남지현이 연인 지창욱의 집을 떠나며 진한 이별 몸살을 겪는 모습이 공개됐다.

29일 SBS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 측은 남지현이 극 중 지창욱의 집을 나와 자신의 인형을 한 손에 들고 캐리어를 끌며 슬픔에 젖은 표정을 하고 걷고 있는 모습의 스틸을 공개했다.

노지욱(지창욱 분)은 자신의 집을 나간 은봉희(남지현 분)의 모습을 한 순간도 놓치지 않으려는 듯 한없이 그녀를 바라보고 있어 보는 이들을 마음 아프게 한다.

이어 봉희가 철천지원수인 나지해(김예원 분)의 거실 소파를 차지한 채, 이불을 얼굴까지 올려 덮고는 지욱과의 이별을 아파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한 손엔 커피를 들고 나갈 준비를 한 지해는 그런 봉희의 모습이 맘에 들지 않는 듯 짜증이 폭발하기 직전의 표정으로 바라보고 있지만 적극적으로 내쫓지는 않고 있다.

마주보기만 해도 으르렁대던 봉희와 지해가 한 집에 있게 된 이유는 무엇일지, 이별에 아파하는 봉희와 지욱은 쓰라린 운명 앞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증을 더하는 가운데 이날 방송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를 끌어올리고 있다.


무엇보다 지욱이 차 안에서 아련하고 애틋하고 복잡 미묘한 감정을 표출하고 있는 모습이 함께 공개되면서 ‘이별 앓이’를 하고 있는 봉희와 재회를 할 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한편, SBS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는 이날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SBS ‘수상한 파트너’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