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트와이스, 일본 데뷔 앨범 성적은?…오리콘차트 2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트와이스의 일본 데뷔 앨범이 오리콘차트 2위에 올랐다.

29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전날 일본에서 출시된 트와이스의 데뷔 베스트 앨범 ‘#트와이스’는 판매량 4만6천871장으로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 2위에 올랐다.
▲ 트와이스
연합뉴스
이는 일본 대표 아이돌 기획사 쟈니스 소속의 인기 남성그룹 칸쟈니8에 이은 순위다.


앞서 이 앨범은 공개와 함께 일본 아이튠스 앨범차트 1위를 차지했으며 홍콩, 인도네시아, 마카오, 말레이시아 등 9개국 아이튠스 앨범차트 정상에도 올랐다.

또 일본 라인뮤직 차트에서도 ‘티티’(TT), ‘우아하게’(OOH-AHH하게), ‘치어 업’(CHEER UP), ‘낙낙’(KNOCK KNOCK), ‘시그널’(SIGNAL)의 일본어 버전이 1위부터 5위까지 ‘줄세우기’를 했다.

이번 앨범에는 트와이스 대표곡들의 일본어 버전과 한국어 버전 등 총 10트랙이 수록됐다.

일본에서 성공적인 출발을 알린 트와이스는 30일 현지 대표 음악 프로그램인 TV 아사히 ‘뮤직스테이션’에 출연한다. 앨범 발매 이틀 만에 이 프로그램에 입성하는 것은 이례적이다.

또 7월 2일에는 1만명 규모의 도쿄체육관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쇼케이스는 당초 1회였지만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1회를 추가해 이날 오후 3시와 6시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된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