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시영, 레쉬가드로 뽐낸 복싱 몸매 ‘비키니보다 섹시’ [화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시영 고혹적인 매력 뽐내는 환상컷

* 이시영 래쉬가드 하나로 고혹미 발산

* 이시영 고혹적인 래쉬가드 자태 역시 몸매여신
배우 이시영이 고혹적인 자태를 뽐내며 래쉬가드 2차 화보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의 이시영은 일반 여름철 의상으로 분류될 수 있는 래쉬가드 하나를 걸치고도 눈부신 도록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며 고혹적인 눈빛으로 보는 이들을 매료시키고 있다.

최근 MBC 드라마 ‘파수꾼’에서 열연을 펼치며 연기자로서의 영역을 더욱 확고히 다지고 있는 이시영은 이번 슈퍼링크 래쉬가드 화보를 통해 더더욱 많은 매력을 뽐내고 있다.

이번 래쉬가드 화보를 진행한 슈퍼링크 관계자는 “래쉬가드하면 항상 밝은 바탕에 밝은 얼굴과 바다와 강가만 연상되는데 이시영씨는 그 안에서 너무도 다양한 표정과 분위기로 촬영현장을 압도했다”며 촬영소감을 전했다.

올 2017년 여름 이시영이 여름 패션계에 불러 일으킬 트렌드를 기대해보자.

사진 = 슈퍼링크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