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좋은아침’ 박샤론 “말라보여도 내장 지방 때문에 비만..무조건 굶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스코리아 출신 박샤론(33)이 ‘마른 비만’이었음을 고백했다.
11일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 출연한 박샤론은 과거 마른 비만 진단을 받았었다고 밝혔다.


박샤론은 “나는 오히려 아이 낳기 전에 더 말랐었는데 그때도 마른 비만이라고 내장 지방이 있다고 했었다. 그때는 식이요법을 안하고 다이어트를 할 땐 굶고 먹고 싶을 때 먹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박샤론은 “오히려 지금은 아이 둘 낳고 식단관리 하고 운동해서 덜해졌는데 내장 지방이 말랐다고 없는 건 아니더라”고 덧붙였다.

한편 박샤론은 지난 2010년 12월 국제변호사 김건우 씨와 결혼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마산 50대 주민, 굴찜 먹다 천연진주

경남 창원시에 사는 곽인숙(52·여)씨 부부가 최근 지역 어시장에서 굴을 구입해 찜요리를 해 먹던 중에 진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