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생민의 영수증’ 홍서범 “사주는 게 습관..조갑경 그 모습에 반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홍서범이 계산하는 모습을 보고 아내 조갑경이 반했다고 털어놨다.
1일 오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김생민의 영수증 시즌2’에서는 홍서범의 영수증이 공개됐다.


이날 홍서범은 “과거에서부터 선배 후배를 사줘야 한다고 생각했다. 또 팀에서 리더였다. 그래서 동생들이 계산하는 모습을 보질 못한다. 내가 쓰던 버릇을 하다 보니 습관이 됐다”며 자신의 습관을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아내 조갑경도 그 모습에 반했다고 하더라”고 덧붙였다.

홍서범은 과거 아내 조갑경과 열애설 당시 조갑경이 “내가 눈이 있는데 이런 오빠를 만나겠어요?”라고 언론과 인터뷰했던 것과 관련, “미녀가수 조갑경이 신인상 받고 승승장구하고 있는데 열애설이 나면 인기에 지장이 있으니까 그렇게 얘기한 거다. 차라리 나를 딛고 올라서라 했다. 나는 괜찮았다. 기분 나쁘지 않았다. 원래 깨끗한 사람이 아닌데 뭐”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