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운 우리 새끼’ 이다해 “세븐, 게임 신청 안 받아주면 소리 질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배우 이다해가 남자친구 세븐을 언급했다.

1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박수홍이 집에 컴퓨터를 설치, 게임 삼매경에 빠진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다해는 게임에 열을 올리고 있는 박수홍을 보더니 “게임 좋아하는 남자분들 되게 많더라”고 말했다.

서장훈은 이다해에게 “남자친구도 게임을 즐기느냐”고 공식 연인인 가수 세븐에 대해 물었다.

이에 이다해는 “원래 안 했는데, 요즘 장기를 두더라”고 밝혔다. 이어 “장기를 두다가 지면 다시 게임 신청을 하는데, 안 받아주면 ‘왜 안 받아 주냐’고 소리를 지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