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동상이몽2’ 이무송 “노사연, 이혼하자는 말만 2만번..그걸 버텼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동상이몽2’에 노사연, 이무송 부부가 출연한다.
2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새롭게 ‘운명 커플’로 합류한 노사연 이무송 부부의 모습이 최초 공개된다.


올해 결혼 25주년을 맞은 노사연-이무송 부부는 최수종-하희라 커플을 잇는 ‘너는 내 운명’의 두 번째 은혼 커플. 지난 방송 말미 노사연-이무송 부부와 제작진의 미팅 현장이 공개돼 화제를 모았다.

이무송은 “최수종-하희라 커플은 아기 같이 정말 예쁘고 알콩달콩 하더라. 우리 부부를 보면 험할 것”이라고 걱정했고, 노사연 역시 “우리는 수라부부랑 정반대”라고 말했다.

이어 노사연은 이무송과 결혼 생활 기간 동안 ‘이혼하자’는 소리만 2만 번 넘게 했다고 털어놔 관심을 집중시켰다. 노사연은 “내가 말이 좀 앞서는 스타일이다. (남편이) 이혼하자는 말을 2만 번은 들었을 거다”라고 말했다. 노사연의 말을 듣던 이무송은 “그런 말을 2만번, 3만번 듣고도 심지어 악력까지 써도 내가 그걸 버틴 사람”이라고 덤덤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너는 내 운명’을 연출하는 김동욱 PD는 노사연-이무송 부부를 ‘현실 리얼 부부’라고 설명했다. 김PD는 “노사연-이무송 부부 하면 대부분 유쾌한 이미지로 예상 하실 것 같다. 그런데 두 분의 모습을 관찰 카메라로 찬찬히 살펴보니 ‘동상이몽’인 부분이 더 많더라”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김PD는 “셀럽 부부라는 느낌보다는 ‘아, 이건 실제 결혼 25년 차 현실 부부의 모습이다’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SBS ‘동상이몽2’는 2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SBS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