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생민 성추행, ‘미투’ 폭로 이후 SM C&C 계약 파기? ‘프로필 삭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성추행 논란에 휩싸인 방송인 김생민이 소속사 홈페이지에서 프로필이 삭제됐다.
▲ 김생민.
연합뉴스
3일 방송인 김생민(46)이 ‘미투’ 성추행 폭로에 공식 사과한 가운데, 소속사 SM C&C 홈페이지에서 그의 프로필이 제외돼 의문을 낳고 있다.


전날인 2일 한 매체는 김생민이 지난 2008년 한 프로그램 회식자리에서 노래방을 갔고, 그 곳에서 두 명의 여성 스태프를 성추행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김생민 소속사인 SM C&C 측은 “금일 김생민씨 관련 보도로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며 사과문을 냈다.

김생민 역시 소속사를 통해 “당시 상대방이 상처를 받았다고 인지하지 못 했다. 최근에서야 피해 사실을 전해 듣게 됐다”며 “모든 것이 제 잘못”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너무 늦었다는 걸 알지만 그 분을 만나 뵙고 과거 부끄럽고 부족했던 제 자신의 행동에 대해 머리 숙여 진심으로 사죄드렸다. 다시 한 번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 SM C&C 홈페이지
이 같은 일이 불거진 이후 소속사 홈페이지에 게시된 소속 아티스트 프로필에서 김생민이 제외돼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현재 SM C&C 홈페이지에는 ‘예능 MC리스트’에 김생민이 빠져있다.

이와 관련 SM C&C 측은 한 매체를 통해 “김생민은 처음 계약 때부터 SM C&C 홈페이지 프로필 사진이 없었다”고 해명했다.

소속사 측은 “공식 프로필 촬영 후 업데이트 하려고 했지만 바쁜 스케줄 때문에 못 했다. 홈페이지에서 삭제된 것이 아니라 원래 없었던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김생민의 향후 거취에 대해서는 소속사와 계속 논의 중인 상황이다”라며 입장을 밝혔다.

한편 김생민은 지난해 11월 SM C&C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사진=연합뉴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