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송지효의 뷰티풀 라이프’ 왜 구재희인가..PD 입장 들어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었던 모델 출신 배우 구재이가 ‘송지효의 뷰티풀 라이프’를 통해 복귀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 송지효 구재이
뉴스1
3일 오후 영등포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온스타일 ‘송지효의 뷰티풀라이프(송뷰라)’ 제작발표회에는 4MC 송지효, 구재이, 모모랜드 연우, 권혁수가 참석했다.


이날 구재이는 복귀 소감을 묻는 질문에 “지난해 실수를, 물의를 일으켜서 죄송하다고 사과하고 싶다. 이런 자리에서 저로 인해 피해가 갈까 봐 죄송한 마음이다. 같은 실수 다시 하지 않고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며 자리에서 일어나 허리를 숙여 사과했다. 구재이는 지난해 6월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고 자숙에 들어간 바 있다.

구재이를 섭외한 이유에 대해 이응구 PD는 “제작진 입장에서 어떤 출연자를 모아서 어떤 합으로 시청자들께 어필할까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했다. ‘송뷰라’가 일반적인 스튜디오 뷰티프로그램이 아니라 출연자의 일상이 담기는 리얼리티 뷰티쇼이기 때문에 MC들 합이 중요했다”고 밝혔다. 송지효와 구재이는 한솥밥을 먹는 소속사 식구다.

송지효는 “4명이 함께 즐거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체험하고 공감할 수 있는 걸 보여 드리겠다”며 “‘송지효의 뷰티풀라이프’라고 해서 특별히 다를 것은 없다. 오히려 애들이 나를 놀리면서 뭔가 재밌는 게 나올 것 같다”고 전했다.
▲ ‘송지효의 뷰티풀라이프’
뉴스1
‘송지효의 뷰티풀라이프’는 오는 10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