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송은이 “저작권료, 분기별로 25만원..1년이면 100만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송은이가 저작권료에 대해 밝혔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송은이가 새 멤버로 합류해 기존 멤버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광규는 “얼마 전에 저작권료가 들어왔다. ‘사랑의 파킹맨’ 작사료가 들어왔다. 65원 들어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송은이는 “‘불타는 청춘’에서 한 번 부른 게 나온 것 같다”고 말하며 “저는 제 노래가 좀 있어서 저작권료가 분기별로 25만원씩 나온다. 1년에 100만원 정도 된다”고 밝혀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옆에 있던 가수 김부용은 “저도 이번 달에는 저작권료가 조금 나왔다. 6만 8000원 정도 나왔다”고 덧붙였다.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