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보조개 미인’ 이하늬, 야무진 요리 솜씨 공개...‘윤계상이 반할 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이하늬가 팔방미인 매력을 뽐냈다.
▲ 배우 이하늬
4일 배우 이하늬(36)가 SNS를 통해 출중한 요리실력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이하늬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봄이 식탁에도 찾아왔어요”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직접 봄나물 등 반찬을 만드는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나물을 무치는 모습을 포함해 미나리를 들고 있는 이하늬의 셀카 등이 담겼다.
여러 장의 사진에서 이하늬는 손수 만든 것으로 보이는 반찬 8가지를 공개, 야무진 요리 솜씨를 자랑했다.

그는 “나는야 요리 꿈나무. 나는야 밑반찬 부자. 조물조물 들기름 요래요래. 봄나물 놓치지 않을 거예요. 봄엔 봄나물 챙겨 드세요. 음식냄새 풍기며 아픈 허리를 부여잡고 촬영장 가지요. 미리 미안요. 세상의 모든 엄마들 존경합니다”라고 덧붙였다.

이하늬의 수준급 요리실력에 네티즌은 “대박. 저 한통만 주세요”, “언니 나물 부자네요”, “도대체 몇가지를....저도 도전해야겠어요”, “밑반찬 부자. 부러워요!”, “진정한 능력자! 늘 응원합니다”, “봄보다 아름다운 하늬 언니”, “신부수업? 계상 씨 건가요?”라는 반응을 보이며 놀라워했다.

한편 이하늬는 지난해 영화 ‘침묵’, ‘부라더’에 출연한데 이어 올해 개봉 예정인 영화 ‘극한직업’으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그룹 지오디 출신 배우 윤계상과 6년째 열애중인 이하늬는 연예계 대표 커플로, 많은 이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사진=이하늬 인스타그램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