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끼줍쇼’ 장윤주 “키 때문에 ‘모델 가망 없다’는 말 들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장윤주가 세계적인 모델로 우뚝 서기까지 험난했던 과거를 공개한다.
4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 탑 모델 장윤주가 모델 후배 한현민과 함께 왕십리 도선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강호동은 “100년 전에도, 100년 후에도 없을 세계적인 모델”이라는 특급 칭찬과 함께 장윤주를 소개했다.

강호동의 칭찬에 기분이 좋아진 장윤주는 시대별 워킹 변천사를 선보이며 웃음을 안겼다. 장윤주는 최고의 탑모델답게 90년대부터 2000년대까지 모델 워킹의 특징을 정확히 집어내 일동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날 장윤주는 모델 데뷔를 준비하며 극복해야 했던 ‘작은 키’ 콤플렉스에 대해서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장윤주는 “당시 다른 모델들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작은 키 때문에 어려움을 겪었다”고 고백했다.

장윤주는 “제가 키가 작아서 그 시대가 원하는 모델은 아니었다. 남들은 6개월에서 1년을 준비했다면 저는 2년 반을 준비했다”고 전했다. 이어서 “‘너는 가망 없다’라는 소리도 들었다”라며 세계적인 모델이 되기까지 겪었던 다사다난했던 과거를 조명했다.

‘작은 키’를 극복하고 세계적인 모델에 올라선 장윤주의 한 끼 도전기는 4일 수요일 밤 11시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