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노홍철-이상민 측 “출연료 일부 미지급, 기다리고 있는 상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상민, 노홍철 측이 XTM(현재 XtvN) ‘더 벙커’, ‘F학점 공대형’ 출연료 일부 미지급에 대해 기다리고 있는 상황인 것으로 알려졌다.
4일 노홍철 소속사 FNC 측은 “출연료 일부가 미지급됐다. 출연료 지급에 대한 약속을 받고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이상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또한 “출연료 일부가 미지급된 사실을 확인했다. 정산이 안 된 부분에 대해 최대한 해결하려 노력 중”이라고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XTM ‘더 벙커’, ‘F학점 공대형’ 등에 출연한 노홍철, 이상민, 이상준, 이용진, 문세윤 등 일부 연예인들이 출연료 일부를 받지 못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보도 이후 XtvN 측은 “우리는 해당 제작사에게 출연자들의 출연료를 지급한 상태”라며 “제작사에서 출연자들에게 출연료를 지급했는지 확인해봐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사진=뉴스1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