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백지영 ‘잊지 말아요’ 열창 “초대돼 영광..만감이 교차한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백지영이 평양에서 자신의 히트곡 ‘총 맞은 것처럼’, ‘잊지 말아요’를 열창했다.
5일 오후 지상파 3사에서는 지난 1일 평양에서 열린 ‘남북평화협력 기원 남측 예술단 평양 공연-봄이 온다’가 녹화 중계됐다.


백지영은 정인, 알리에 이어 세 번째 가수로 무대에 올랐다. 백지영은 히트곡 ‘총 맞은 것처럼’을 열창한 뒤 “리허설을 여러 번 했는데도 여러분을 보니까 감격스러운 마음이 가득하다. 뜻깊은 무대에 초대돼 영광이다. 만감이 교차한다”는 소감을 전했다. 북측 관객들은 뜨거운 박수를 보냈다.

백지영은 ‘총 맞은 것처럼’에 이어 ‘잊지 말아요’를 불렀다. 백지영은 노래에 앞서 “콘서트 때마다 마지막 곡으로 하는 의미있는 노래”라고 소개하며 “오늘을 잊지 않고 활발한 남북 교류의 시작점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부르겠다”고 말했다.

사진=MBC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