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영자, 휴게소 완판녀 등극 “매출 200% 상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이영자가 휴게소 완판녀로 등극했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이영자는 “휴게소 식당 매출 상승에 도움을 줬다고 한국도로공사로부터 감사 전화를 받았다”고 언급했다.


매니저와 함께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 중인 이영자는 각 휴게소에 있는 메뉴들을 섭렵, 남다른 먹방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영자의 먹방이 화제를 모으며 방송에서 언급된 메뉴들을 주문하는 사람들이 늘어난 것.

이날 방송에 함께 출연한 전현무는 한국도로공사에서 제공받은 방송 전후 매출 분석표를 공개했다. 표에 따르면, 휴게소 식당 매출은 200%나 급등했다.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