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임세령 이정재 사랑의 오작교가 ‘전 여친’ 김민희? 알고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정재가 소속사를 통해 임세령 대상그룹 전무를 소개해 준 사람은 김민희가 아니라고 해명한 사실이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2010년 5월 한 매체는 이정재와 임세령이 필리핀 마닐라로 동반 출국했다며 두 사람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이어 2011년 4월에도 두 사람이 강남의 건물을 나란히 매입해 열애설은 불거졌지만 두 사람은 “오랜 친구 사이일 뿐”이라며 이를 부인했다.


이후 2015년 1월1일 한 매체는 이정재와 임세령의 데이트 현장을 포착한 사진을 공개하며 두 사람이 열애 중이라고 전했고 두 사람은 연인 사이임을 인정했다. 이 매체는 이정재와 임세령이 서울 청담동 이정재의 자택에서 데이트를 즐겼으며, 이정재의 전 여자친구인 김민희가 소개해준 것이 계기가 돼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전했다.

하지만 이정재의 소속사 측은 매체가 전한 내용을 정정하며 두 사람이 이정재의 전 여자친구인 김민희의 소개로 만났다는 사실과 지난 2010년 이정재와 임세령의 필리핀 동반 여행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이정재는 “임세령의 경우 일반인이며 특히 아이들의 어머니이기 때문에 자신으로 인해 그녀와 가족들이 상처를 받거나 사생활이 침해받는 것만큼은 막아 주고 싶다”고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